닫기

소식 컨선뉴스

빈곤 졸업 모델

빈곤의 악순환을 멈추는 다섯 단계의 체계적인 지원 Concern이 정의하는 빈곤은 무엇일까요?
Concern을 비롯한 많은 기관들은 빈곤에 대해 다양한 정의를 내리고 있습니다. 빈곤에 대한 정의는 기관이 빈곤을 바라보는 시각과 이에 대응하는 방식을 보여줍니다. 그렇다면 Concern이 정의하는 빈곤은 무엇일까요?

Concern은 극심한 빈곤 상태를 기초 자산이 없거나, 자산이 있지만 이로부터 충분한 소득을 창출할 수 없는 상태로 정의합니다. 또한 빈곤을 지속시키고 사람들이 이로부터 탈출하는 것을 막는 요인으로 불평등과 잠재적인 위험, 이에 대처하는 능력 부재를 꼽았습니다.

만성적인 빈곤은 빈곤이 지속되는 상태로 만성적인 영양결핍, 교육, 의료 등 기초서비스의 부재로 이어지기 때문에 삶의 질을 저하시킬 뿐만 아니라 가난을 다음 세대에 물려주는 악순환을 반복합니다.

Concern은 빈곤으로 고통 받는 사람들의 삶을 개선하고 지원이 끝난 후에도 이를 유지하고 가꿀 수 있도록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5단계로 구성된 졸업모델은 빈곤의 악순환으로 인해 자립기회조차 주어지지 않았던 주민들에게 자립의 기회를 주었으며 이를 지속하기 기술 교육과 금융훈련 또한 동반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개발도상국 내 빈곤층이 극도의 빈곤상태에서 ‘졸업’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졸업모델은 르완다의 7,332명(여성: 3,989명, 남성: 3,343명) 외에도 브룬디의 2,000가구를 포함해 아이티, 잠비아, 니제르, 방글라데시에서도 시행되어 좋은 성과를 거두었습니다.

졸업모델은 2~3년 동안 현금 지원, 자산 이전을 포함한 통합적이고 집중적인 지원을 제공하며 5단계로 구분되어 시행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입니다.

  • 1단계 대상자 선정

    Participatory Wealth Rankings (PWR)을 포함한 다양한 방법을 통해 선정기준을 정함으로써 졸업모델이 가장 필요한 가정을 대상자로 선정합니다.
  • 2단계 현금 지원

    참여자들이 자산을 통해 스스로 돈을 벌기 전까지 현금을 지원하여 그들이 살아가는데 필수적인 식량,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합니다. 또한 현금 지원은 가정경제를 안정화하는 역할도 합니다
  • 3단계 기술교육과 생활습관 코치

    Concern의 스태프는 프로그램 참여자들을 방문하여 그들이 목표를 차근차근 달성하는 중인지 확인하고, 행동양식 변화를 위한 조언을 제공합니다. 그 예로 Haiti의 졸업모델 이후 많은 아동이 학교에 다닐 수 있게 되었습니다.
  • 4단계 금융습관 훈련

    프로그램 참여자들이 금융기관에 정기적으로 저축하는 것을 도와 그들의 금융습관을 가꾸고 금융서비스와도 친숙해지도록 돕고 있습니다.
  • 5단계 자산 이전

    프로그램 참여자들은 이전된 자산을 통해 지속적으로 소득을 창출할 수 있습니다. 이전되는 자산은 참여자의 의견을 반영하며 커뮤니티의 인프라와 시장환경 등을 고려해 정해집니다.

르완다에서 현금 지원 12개월 후 각종 지수들의 변화 프로그램에 참여한 400가정과 통제그룹 200가정의 비교를 통해 조사를 시행하였습니다.

  • 각 가정이 택지, 농지, 씨앗, 괭이, 자전거, 소, 가축 등을 소유하고 있는지에 따라 0(하나도 없음)부터 8(모두 가지고 있음)까지의 범위이다.
  • 식료품을 구매할 능력이 있는가, 의료보험에 가입할 능력이 있는가, 의약품을 구매할 능력이 있는가 등의 질문을 바탕으로 식량안보와 보건서비스 현황을 나타낸 지수로 0(일주일에 가끔 밥을 먹으며 보건의료서비스와 약을 구매할 능력이 없음)부터 8(하루에 세 번 밥을 먹고 언제든지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음)까지 범위이다.
  • 각 가정이 집, 냄비, 스푼, 포크, 접시, 대야, 연료, 의자, 라디오, 핸드폰을 가지고 있는가에 따라 지수가 정해진다.

빈곤 졸업 모델은 참가자들이 극빈층에서 영구적으로 탈출할 수 있도록 설계된 프로그램으로 현재 까지 매우 긍정적인 결과를 보이고 있습니다.

사례1

빈곤졸업모델 프로그램으로 건강한 삶을 되찾은 르완다 남쪽 지역에 사는 무칸카카 세라핀(Mukankaka Seraphine)과 그녀의 18개월된 어린 아들 느시미이마나 올리버(Nshimiyimana Olivie)입니다.

무칸카카와 그녀의 남편은 르완다에서 벌어진 대량학살 때 탈출 후 브룬디에서 만나 결혼했습니다. 부부는 컨선월드와이드의 빈곤졸업모델의 도움으로 2011년 7월부터 2013년 1월까지 매달 40달러 정도의 돈을 받고, 60달러 정도의 초기자금을 받아 작은 사업을 시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빈곤졸업모델을 통한 도움은 그들에게 음식과 의류 등의 기본적인 요구의 충족 뿐 아니라 돼지 두마리, 염소 두마리, 그리고 사탕수수를 가질 수 있게 하였습니다.

사례2

스콜라스틱과 그녀의 남편 제리미는 르완다의 대량학살 직후 1994년 7월 결혼하였습니다. 하지만 2007년 남편인 제레미는 대량학살 관련 혐의로 체포되어 7년동안 감옥에 있었고 가족에는 재정적인 위험이 크게 닥쳤습니다. 그가 체포되기 전에 제레미는 목수로 일하고 농업활동을 하며 현지 시장에서 농산물을 판매하기도 하였습니다. 남편의 부재동안 스콜라스틱은 임신의 합병증으로 고생하며 다섯아이들을 돌봐야했습니다.

컨선의 빈곤졸업프로그램으로 스콜라스틱을 매우 취약한 위치에서 스스로를 일으켜 작은 사업을 성공함으로 여자의 몸으로도 6명의 아이들이 있는 가족을 부양할 수 있도록 큰 도움을 주었습니다.

첨부 파일
    목록